문 대통령 "일본 수출제한조치 대응에 함께 지혜 모아야"
"국민들에게 필요한 일에 초당적으로 대응하는 모습 보여드려야"
입력 : 2019-07-18 16:51:28 수정 : 2019-07-18 16:51:28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지금 가장 시급하고 주요한 일은 일본의 수출제한조치에 대해 당장 우리가 어떻게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우리 주력 제조산업의 핵심 소재 부품들의 지나친 일본의존을 어떻게 줄여나갈 것 인지에 대해 함께 지혜를 모아 나가는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5당 대표와의 회동에서 "지금의 한일 갈등을 조기에 해소하고 양국 우호협력관계를 회복하고 더 발전시킬 수 있는 방안까지 함께 논의가 이뤄졌으면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지금 경제가 엄중한데 경제대책으로써 가장 시급한 것은 역시 추경을 최대한 빠르고 원만하게 처리하는 것"이라며 "추경이 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협력을 해 주시라"고 요청했다. 아울러 "소재 부품 문제에 대한 대책 예산도 국회에서 충분하게 논의해주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이렇게 함께 둘러앉으니 참 좋다"면서 "정치가 국민들께 걱정을 많이 드렸는데 지금 경제가 엄중하고 앞으로 더 어려워질수도 있는 상황에서 여야 당대표님들을 모시고 대책을 논의하는 시간을 갖게 돼서 아주 무척 다행스럽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국민들께서도 걱정되는 시기에 대통령이 여야 대표들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지혜를 모으는 모습을 보시는 것만으로도 희망을 가지시지 않을까 생각한다"면서 "더 나아가서 꼭 필요한 일에 대해서 초당적으로 합의하고 공동대응 하는 모습을 보여드린다면 국민들께서 매우 든든해 하실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일본에게도) 좋은 메시지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면서 "정부와 기업의 (대일) 협상력을 높이는데도 도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 본관에서 일본의 수출 규제 문제와 관련해 '정당 대표 초정 대화'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