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이남석 변호사 "윤 서장 소개해 준 사람은 윤대진 국장"
입력 : 2019-07-09 11:28:02 수정 : 2019-07-09 11:31:36
[뉴스토마토 최기철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가 윤대진 법무부 검찰국장의 친형에게 변호사를 소개해줬다는 의혹과 관련해 소개받은 변호사로 지목된 이남석 변호사가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말했다.
 
이 변호사는 9일 <뉴스토마토>와의 통화에서 “2012년 윤대진 과장이 ‘윤우진 서장이 경찰 수사로 매우 힘들어하고 있다, 또 그 수사배경이 좀 의심스럽다, 윤서장을 만나 얘기 좀 들어봐 달라’고 하면서 윤 서장을 소개해 줬다”고 설명했다.
 
이어 “(당시) 윤 서장을 만나보니 매우 상태가 심각하여 한동안 윤 서장에 대한 말 상대를 해주고 경찰에 대한 형사 변론은 하지 않았고 그래서 경찰에 선임계도 내지 않았다”고 말했다.
 
윤석열 검찰총장 인사청문회가 열린 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회의실에서 윤 후보자가 의원들의 질의를 듣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기철 기자 lawc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기철

오직 진실이 이끄는대로…"반갑습니다. 최기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