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칼, 델타 지분 취득은 주가에 부정적…KTB투자증권
입력 : 2019-06-21 08:50:59 수정 : 2019-06-21 08:50:59
[뉴스토마토 이보라 기자] KTB투자증권은 미국 델타 에어라인의 한진칼(180640) 지분 취득을 계기로 양사간 전략적 협력관계가 강화될 것이라면서도, 델타가 우호지분이라면 주가에는 부정적이라고 분석했다. 투자의견 'HOLD(보유)'와 목표주가 3만4000원을 유지했다.
 
이한준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21일 "델타의 타 항공사 지분 투자는 새롭지 않은 일로, 전략적 협력관계를 강화하기 위한 지분 교환으로 해석할 수 있을 것"이라며 "직접 투자가 아닌 지주회사 지분 투자라는 부분이 특이하다"고 말했다. 일각에서 델타 지분이 한진그룹 우호 지분일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고 덧붙였다.
 
그는 "단순히 지분경쟁 심화라는 시각으로 본다면 단기적으로 주가 상승 가능성이 존재한다"면서 "델타가 10%까지 지분을 확대하려면 양국의 허가를 받은 후에 가능하고, 매수 기간을 정해두지 않았으므로 과도한 해석을 경계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원은 "현재 주가는 KCGI에서 제시하는 자산재평가 혹은 경영 현실화를 일부 반영하고 있을 정도로 상승했는데, KCGI와 오너일가와 지분 격차가 좁혀질수록 주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델타의 4.3%지분을 오너일가의 우호지분으로 생각한다면 다시 격차가 벌어지므로 주가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보라 기자 bora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이보라

정확히, 잘 보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