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원기 과기부 차관 "5G 로봇·드론, 경제적 가치 매우 높아"
입력 : 2019-06-05 16:00:00 수정 : 2019-06-05 16:00:00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이 5세대(5G) 통신 시대의 로봇과 드론의 경제적 가치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민 차관은  5일 서울 중앙우체국에서 열린 '5G+(플러스) 전략의 핵심산업 활성화를 위한 민·관 간담회'에서 "5G 시대 로봇·드론·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는 경제·산업적 가치가 매우 높은 시장"이라며 "세계 최초 5G 상용화를 이끈 한국은 글로벌 시장을 주도할 수 있는 충분한 역량과 기회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는 정부가 지난 4월8일 발표한 5G+ 전략의 후속조치로, 각 산업·서비스 분야별로 현장의 의견을 듣고 민·관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과기정통부는 5G 시대 커넥티드 로봇과 미래형 드론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핵심 기술개발 및 실증 지원, 테스트베드 구축과 공공·산업 분야 대상 시범 서비스를 병행 추진할 계획이다. 또 디지털 헬스케어 체감서비스를 제공해 의료서비스 지역 격차 해소 및 의료 전달체계 개선을 추진할 방침이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로봇·드론·디지털 헬스케어 분야는 전·후방 산업에 긍정적 파급 효과를 유발해 경제의 혁신성장을 이끈다는 점에 공감하고, 정부의 적극적인 관심과 다양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