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그레, 건강기능식품 시장 진출…통합 브랜드 'TFT' 론칭
여성 전문 '비바시티' 젤리 제품 출시…가수 강민경 모델 발탁
입력 : 2019-06-03 15:22:31 수정 : 2019-06-03 15:22:31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빙그레가 건강기능식품 시장에 진출했다. 빙그레는 건강 지향 통합 브랜드 'TFT'를 론칭하고, 하위 여성 전문 브랜드 '비바시티(VIVACITY)'를 선보였다고 3일 밝혔다. 
 
'TFT'는 맛(taste), 기능(function), 신뢰(trust)를 의미하는 영문의 머리글자를 따서 만든 브랜드로 '맛있으면서도 건강하고 믿을 수 있는 제품'을 목표로 삼고 있다. 여성 건강 전문 브랜드 비바시티는 28세~35세 여성을 주요 타깃으로 한 스틱 젤리 3종과 구미 젤리 3종을 출시했다. 
 
스틱 젤리 3종은 피부 보습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히알루론산, 체내 에너지 생성에 필요한 비타민 B군(B1, 나이아신, B6), 원활한 배변 활동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난소화성말토덱스트린 등 기능성 성분을 각각 함유하고 있다. 구미 젤리 3종은 면역력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아연, 유해산소로부터 세포를 보호하는데 필요한 비타민C, 눈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마리골드꽃추출물(루테인) 성분이 각각 들어 있다. 
 
이들 스틱 젤리와 구미 젤리 제품 모두 하루 2개씩 섭취하면 기능성 성분의 1일 권장 섭취량을 충족할 수 있다. 비바시티 제품은 이날부터 온라인 오픈마켓 G마켓에서 판매되며, 앞으로 판매 채널을 확대할 예정이다.
 
비바시티는 브랜드 론칭과 함께 활발한 마케팅 활동도 전개한다. 가수 강민경을 브랜드 대표 모델로 발탁해 영상 광고 등 다양한 온라인 마케팅 활동에 참여할 계획이다. 비바시티 브랜드 담당자는 "강민경씨의 발랄하고 건강한 이미지가 브랜드가 지향하고 있는 이미지에 부합해 초기 인지도 형성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가수 강민경이 빙그레의 건강기능식품 'TFT'가 출시한 여성 전문 브랜드 '비바시티'의 구미 젤리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빙그레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해훈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