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6월까지 6대 광역시·연내 85개시로 5G 기지국 확대
입력 : 2019-05-06 09:36:35 수정 : 2019-05-06 09:37:17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LG유플러스가 지방의 5세대(5G) 통신 기지국 구축을 가속화한다. 
 
3일 LG유플러스는 오는 6월까지 6대 광역시, 연내 85개시의 동 지역까지 5G 기지국을 확대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수도권 남부, 충청, 호남은 장비 공급사와 협력해 기지국 장비를 추가로 확보했다. 경상남북도는 지난달부터 장비 공급이 본격화되면서 이달부터 집중 구축에 돌입한다. 강원도는 6월까지 강릉, 원주 등 주요 7개 도시에 대한 구축을 완료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4월말 기준 전국적으로 2만여개 기지국, 장치수 기준 2만5000여개를 구축했다. 1만개 이상의 기지국이 설치된 서울과 수도권은 7800대의 장비가 추가로 투입된다. 
 
LG유플러스 직원들이 강원도 강릉시 경포해수욕장 인근의 한 건물의 5G 기지국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국내 개발사와 공동으로 개발한 5G용 광 먹스(MUX)를 적용, LTE용 선로를 변경 작업 없이 5G용으로 활용하도록 해 작업시간을 단축했다. 관리 단계는 광선로 감시시스템을 적용해 재작업 시간을 최소화한다. 기지국 구축 시공사는 연초 대비 2~3배 이상 늘렸다. 
 
5G망 조기 구축을 위해 경쟁사와의 협력도 강화한다. 이동통신 3사 공동 투자 대상인 KTX, SRT, 고속도로, 전국 지하철, 공항 등은 하반기부터 사업자간 공동 구축을 시작한다.
 
최택진 LG유플러스 NW부문장(부사장)은 "장비 계약, 납품, 시공, 개통 등 구축 공정관리를 전담하는 TF운영을 통해 5G 기지국 구축 가속화를 추진하고 있다"며 "연내 누적 8만개의 5G기지국을 구축해 촘촘한 커버리지를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