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기술 접목 '부동산서비스 창업대회' 개최
우수아이디어 사업화 및 벤처투자자 연결 지원
입력 : 2019-03-17 11:00:00 수정 : 2019-03-17 11:00:00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국토부교통부와 한국감정원이 2019년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그간 국토부는 부동산(Property)과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인 프롭테크(Prop Tech)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부동산 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규모를 확대해왔다.
 
이번 경진대회는 부동산 서비스산업 분야에 관심 있는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공모주제는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부동산 이용·관리 등 부동산 신사업 분야 등 부동산 산업과 관련된 모든 분야를 대상으로 모집한다. 공모부문은 예비창업가(아이디어 수준)와 창업기업(제품 및 서비스개발)으로 구분해 심사의 공정성을 높이고 창업캠프를 통해 맞춤형 창업지원을 병행할 계획이다. 
 
제품·서비스 개발 부문 최우수상 1팀에게는 상금 700만원과 국토교통부장관상이 수여되고, 우수상 300만원, 장려상 100만원을 각각 1팀 선정한다. 아이디어 개발 부문의 최우수상 1팀에는 300만원, 우수상 100만원, 장려상 50만원이 각각 지급된다. 
 
또 아이디어 공모 후 우수작들을 1차로 선발해 아이디어 개발부터 사업화까지 단계별 창업교육을 진행한다. 창업캠프를 통해 우수한 아이디어는 실제 창업으로 이어지도록 벤처투자자들과 연결도 지원한다. 
 
이번 대회의 우수작에게는 8∼10월 중 행정안전부가 주최하는 제 7회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의 통합본선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도 함께 제공한다.
 
대회 참가 접수는 6월 2일까지로 전자우편(k25875@kab.co.kr)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수상작은 서류심사와 창업캠프를 거쳐 8월 발표될 예정이다. 
 
정보통신기술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용훈

배운 것보다 배울 것이 더 많아 즐거운 조용훈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