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TV, 별풍선의 힘…지난해 영업익 전년비 48%↑
입력 : 2019-02-14 09:41:16 수정 : 2019-02-14 09:41:16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아프리카TV가 유료 후원 아이템 별풍선의 매출 증가에 힘입어 지난해 실적 상승세를 이어갔다. 
 
아프리카TV는 14일 연결기준 지난해 연 매출 1266억원, 영업이익이 271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 대비 각각 33.9%, 48%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45.5% 늘어난 213억원이다. 지난해 4분기 매출은 373억원, 영업이익은 75억원으로 집계됐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4.8%, 69.4% 늘었다. 당기순이익은 11.8% 증가한 44억원이다. 
 
별풍선·구독 서비스가 선전하며 전체 매출 상승을 이끌었다. 아프리카TV의 오프라인 플랫폼인 아프리카 오픈스튜디오 확장에 따른 신규 매출도 발생했다. 또 아프리카TV는 지난해 케이블TV와 인터넷(IP)TV 시장에 진출했다. 
 
정찬용 아프리카TV 대표는 "2019년에는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으로서의 기능과 서비스를 강화하고 본격적인 VOD(주문형비디오)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다양한 제휴 사업 활성화로 BJ들에게 동기를 부여해 아프리카TV만의 뉴미디어 생태계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아프리카TV는 1주당 470원의 2018년 결산 배당을 결정했다. 배당금 총액은 약 50억원이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