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9월 38만4833대 판매
입력 : 2018-10-01 16:13:42 수정 : 2018-10-01 16:13:42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현대자동차는 지난달 국내 5만2494대, 해외 33만2339대 등 총 38만4833대를 판매했다고 1일 전했다. 이는 전년동월 대비 6.6% 감소한 수치다. 
 
현대차 관계자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 판매는 12.1%, 해외 판매는 5.7%가 각각 감소했다"면서 "9월 추석 명절 연휴로 인한 근무일수 감소의 영향으로 국내 및 해외 판매가 모두 줄었다"고 설명했다. 
 
다만 1월부터 9월까지의 누계 실적을 살펴보면 국내 시장은 52만5824대, 해외 시장은 283만4289대가 팔려 전년동기 대비 각각 1.4%, 2.9% 증가했다.
 
현대차 싼타페 모습. 사진/현대차
국내 시장에서 세단은 그랜저가 7510대(하이브리드 1946대 포함)로 판매를 이끌었고 아반떼 5488대, 쏘나타 4396대 팔렸다. RV에서는 싼타페가 8326대, 코나 3816대(전기차 1382대 포함), 투싼 3704대 판매를 기록했다. 특히 싼타페는 국내 시장에서 7개월 연속 최다 판매 모델에 올랐다. 
 
현대차 관계자는"해외 시장의 경우 권역별 책임경영 체제를 통해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빠르게 변하는 경영환경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라며 "시장별로 다양한 전략을 수립해 수익성 개선과 판매증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