팅크웨어, 2.7인치 블랙박스 '아이나비 QXD1500 미니' 출시
입력 : 2018-09-17 12:49:52 수정 : 2018-09-17 12:49:52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팅크웨어는 커넥티드 기능이 지원되는 프리미엄 블랙박스 '아이나비 QXD1500 미니(Mini)'를 새롭게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팅크웨어에 따르면 '아이나비 QXD 1500 미니'는 기존 3.5인치보다 작은 2.7인치 LCD를 적용해 보다 심플하고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돼 있다. 전후방 FHD의 영상화질이 적용됐으며, 주야간 영상 화질 구현에 적합한 '소니 스타비스 이미지 센서''암바렐라 A12A CPU'를 통해 전후방에서 나타나는 상황을 30프레임으로 구현 가능하다.
 
'아이나비 QXD1500 미니'는 장시간 주차를 위한 기능도 탑재됐다. 1초에 2프레임씩 정해진 시간을 특정 간격으로 저속 촬영하는 '타임랩스'로 기존 충격·모션 녹화 대비 오랜 시간 영상기록이 가능하다.
 
안전운행을 지원하는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도 적용됐다. 전방 차량과 안전거리를 인식하는 '전방 추돌 경보시스템(FCWS)', 신호대기 혹은 정차 후 앞차의 움직임을 알려주는 '앞차 출발 알림(FVSA)', 과속 단속 지점을 음성으로 안내하는 '안전운행 안내 도우미' 등 이다.
 
별도 NB-IoT 동글을 구입해 연결하면 전용 스마트 폰 앱을 통해 차량의 상태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아이나비 커넥티드' 기능도 지원된다.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