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김정은과 2차 정상회담…내일 오전 10시 결과발표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판문점 통일각에서
입력 : 2018-05-26 20:02:49 수정 : 2018-05-26 20:16:46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2차 정상회담을 갖고 북미 정상회담 개최를 위한 협의를 가졌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문 대통령은 26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두 번째 정상회담을 개최했다”고 발표했다.
 
윤 수석은 “양 정상은 4·27 판문점 선언의 이행과 북미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교환했다”며 “양측 합의에 따라 회담 결과는 내일 오전 10시 문 대통령께서 직접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정상회담 마친 후 헤어지며 포옹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