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MLB 공식후원…미국시장 겨냥
3년간 후원…글로벌 기업 위상 제고
입력 : 2018-03-29 13:25:57 수정 : 2018-03-29 13:25:57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한국타이어는 2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메이저리그(MLB) 본사에서 MLB와 2018년 시즌부터 3년간 공식 후원계약을 체결했다. 
 
코카콜라, 애플, 아마존 등 굴지의 글로벌 기업들과 함께 미국 최고 인기 스포츠 종목 중 하나인 MLB의 공식 후원사로 참여한 한국타이어는 자동차 선진시장인 미국에서 글로벌 최고수준의 기술력과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지닌 글로벌 기업으로서 위상을 공고히 할 계획이다.
 
이번 계약을 통해 한국타이어는 광고, 프로모션, 이벤트 등을 포함한 마케팅 전략에 MLB 후원사로서의 권리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특히 미국 전역에 방송되는 월드시리즈 및 리그 챔피언십 시리즈 등 포스트시즌 주요 경기에 노출빈도가 가장 높은 홈플레이트 광고를 통해 미국 소비자들을 만나게 된다.
 
또한 한국타이어는 MLB 구장들과 MLB 산하 방송사인 ‘MLB 네트워크’와 공식 웹사이트, 소셜 미디어 등의 디지털 플랫폼에서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며, 메이저리그 후원 파트너십을 활용한 소비자 프로모션도 준비하고 있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미국 시장에서 입지를 확대하기 위해 마케팅 활동 외에도 연구개발(R&D)부터 생산, 판매에 이르는 전 과정을 미국 내에서 진행하고 있다. 작년 10월 미국 테네시주 클락스빌에 준공된 하이테크 생산시설인 ‘테네시 공장’은 초고성능 타이어, 승용차용 타이어, 경트럭용 타이어 등 연간 550만개를 생산할 수 있는 최신 제조설비를 갖추고 있다.
 
한국타이어가 2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메이저리그 본사에서 2018년 시즌부터 3년간 MLB 공식 후원계약을 체결했다. 사진/한국타이어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