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만물동량 1년전比 7.3%↑..경기회복 신호
입력 : 2010-01-25 15:51:08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김현우기자] 경기가 회복되면서 국내 항만을 드나 든 물류 규모가 증가했다.
 
국토해양부는 25일 지난 해 12월 항만물동량이 1년 전보다 7.3%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10월 9450만톤, 11월 9181만톤으로 감소했던 물동량은 12월 9458만톤으로 늘어났다.
 
컨테이너 처리실적은 지난 해 12월 154만9000TEU(20피트 기준 컨테이너)를 기록해, 1년 전보다 18.7% 증가했다.
 
1년 동안을 비교했을 때, 지난 해 물동량은 10억6600만톤으로 전년 11억3900만톤에 비해 6.4% 감소했다.
 
대산항과 평택당진항은 각각 6.1%, 1.2% 증가했지만, 나머지 항에서 최고 15.6% 감소했다.
 
품목별로는 황공품과 유연탄이 각각 10.9%, 4.9% 증가했다.
 
반면 자동차는 24.1%, 모래는 18.5%, 광석은 17.8% 감소했다.
 
컨테이너는 1628만4000TEU를 처리해 9.2% 줄었다. 
 
뉴스토마토 김현우 기자 Dreamofana@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현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