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8, 아시아나와 만나다
마일리지로 구매 가능…홈페이지서 예약판매
입력 : 2017-04-09 12:08:22 수정 : 2017-04-09 12:08:44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아시아나항공(020560)은 9일 삼성전자(005930), SK텔레콤(017670)과 손잡고 '갤럭시S8-아시아나폰'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갤럭시S8-아시아나폰은 아시아나항공 고객 편의성이 특화된 기획 제품으로, 항공 스케줄 조회 및 예약·발권이 가능한 전용 애플리케이션이 탑재됐다. 또 부팅·종료 화면에 아시아나항공 로고가 삽입돼 희소성을 높였다.
 
지난해 갤럭시S7-아시아나폰에 이은 두 번째 기획으로,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를 보유한 고객은 마일리지 차감 후 할인된 가격으로 삼성전자 최신형 플래그십 스마트폰을 구매할 수 있게 된다. 전작인 갤럭시S7-아시아나폰 구매 시에는 5만 마일리지 차감이 필요했으나 이번 갤럭시S8-아시아나폰에서는 3만 마일리지 차감 후 추가금액을 부담하면 구매가 가능하다.
 
아시아나항공은 9일 삼성전자, SK텔레콤과 손잡고 '갤럭시S8-아시아나폰'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사진/아시아나항공
 
대상모델은 갤럭시S8과 갤럭시S8 플러스 두 종류이며, 지난 7일부터 오는 17일까지 11일간 예약판매 접수에 들어간다. 예약판매는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www.flyasiana.com)에서만 신청 가능하며, SK텔레콤을 통해 한정판매로 진행된다.
 
예약판매 신청 고객들은 오는 18일부터 24일 사이에 순차적으로 개통이 될 예정이며, 한정판매로 진행되는 만큼 물량 소진 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를 보유하고 있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프로모션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