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상하이 전시회서 프리미엄 섬유제품 선보여
인터텍스타일·인터필리에르 참가…크레오라 프레쉬 등 전시
입력 : 2016-10-14 10:35:33 수정 : 2016-10-14 10:35:33
[뉴스토마토 조승희기자] 효성(004800)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세계 최대 규모 섬유 전시회 ‘인터텍스타일 상하이 2016'과 '인터필리에르 상하이 2016'에 참가해 프리미엄 섬유 소재를 대거 선보였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2일부터 이틀간 개최된 '인터필리에르'는 란제리·수영복의 원단·부자재 전시회로 효성은 이곳에서 최신 스판덱스 소재 '크레오라 프레쉬(creora Fresh)'를 전면에 내세웠다. 
 
올해 론칭한 크레오라 프레쉬는 일상생활이나 스포츠 활동 후 생기는 땀 냄새와 발 냄새 등을 없애 의류를 오랫동안 상쾌하게 입을 수 있도록 돕는 기능성 스판덱스 소재다. 주로 인체와 직접 닿는 속옷, 운동복, 스타킹에 쓰인다. 
 
지난 11일부터 사흘간 열린 섬유 종합 전시회 '인터텍스타일'에서도 효성은 고기능성 나일론·폴리에스터 소재를 전시해 관람객들의 주목을 받았다.  
 
불쾌한 땀 냄새를 효과적으로 제거하는 '프레쉬기어'와 광발열 기능으로 체온조절에 도움을 주는 '에어로히트'등 폴리에스터 원사, 부드러운 착용감이 강점인 '마이판 파스텔'과 착용자에게 시원한 느낌을 주는 '아쿠아-엑스' 등 나일론 원사에 대한 문의를 위해 바이어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이번 전시회에 참가한 효성은 세계 시장에서 자사 제품에 대한 인지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효성은 세계 유명 패션 브랜드와 제품 개발 미팅을 진행하고 동반 참가 고객사의 상담 및 영업을 지원함으로써 고객의 로열티를 높이는데 힘썼다. 
 
효성 관계자는 "전세계 섬유 수요의 절반 가량을 차지하는 중국에서 효성의 프리미엄 브랜드를 선보일 수 있는 좋은 기회를 가질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인터필리에르 상하이 2016에 참가한 효성의 부스 전경. 사진/효성그룹
 
조승희 기자 beyond@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승희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