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영국 자동차기업 맥라렌 인수 추진중
FT "애플의 맥라렌 인수 협상 몇달전 시작"
입력 : 2016-09-22 00:45:38 수정 : 2016-09-22 00:45:38
[뉴스토마토 유희석기자] 애플이 영국의 고급 자동차 제작사 맥라렌 테크놀러지 그룹에 대한 인수 협상을 진행 중이라고 파이낸셜타임스(FT)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애플은 몇 달 전 맥라렌그룹에 대한 인수 협상을 시작했다. 다만 인수 협상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 것은 아니며 결렬 가능성도 남아 있다. 
 
애플과 맥라렌그룹 모두 이번 보도에 대해 아무런 설명을 하지 않았다.
 
맥라렌테크놀러지그룹 산하 맥라렌오토모티브가 개발한 맥라렌 570GT. 사진/AP
 
 
애플의 맥라렌그룹 인수 추진은 지난 2014년 시작된 전기자동차 개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보인다. 당시 애플은 테슬라와 메르세데스벤츠 출신의 인재들을 대거 영입하며 전기자동차 개발에 의욕을 나타냈다. 
 
FT는 "맥라렌은 탄소섬유나 알루미늄을 이용한 고급형 자동차 제작사이며 포뮬러원 경주팀 운영사"라며 "애플의 비밀스런 자동차 프로젝트를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애플의 자동차 개발 프로젝트는 현재 주춤한 상태다. 최근 관련 직원들이 대거 떠났으며 자동차 제작보다는 자율주행시스템 등 전기자동차 운영프로그램 개발에 무게를 두고 있다는 분석도 나왔다. 
 
맥라렌그룹은 론데니스 회장을 비롯해 TAG그룹, 바레인 국부펀드 등이 주요 주주다. 지난 2014년 2260만파운드(약 327억5000만원) 적자를 기록했다. 현재 기업 가치는 10억~15억파운드(1조4500억~2조1700억원) 가량으로 추산된다. 
 
애플이 맥라렌그룹 인수에 성공하면 지난 2014년 비츠 일렉트로닉스를 30억달러에 사들인 이후 최대 규모의 인수합병(M&A) 사례가 된다. 
 
애플은 올해 초 중국의 차량공유서비스 디디추싱에 1억달러를 투자했으며 이는 애플 역사상 최대의 지분 투자였다. 
 
유희석 기자 heesu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유희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