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제휴평가위, 1차 뉴스검색제휴평가 결과 70개 매체 통과
입력 : 2016-05-27 15:49:15 수정 : 2016-05-29 09:03:33
NAVER(035420)(네이버)와 카카오(035720)의 뉴스 제휴 심사를 담당하는 '뉴스제휴평가위원회(이하 뉴스제휴평가위)'가 제1차 ‘뉴스검색제휴’ 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뉴스제휴평가위는 지난 2월 1일부터 한 달간 ‘뉴스검색제휴'를 원하는 언론사의 신청을 받았다. 네이버 532개와 카카오 242개로 총 602개(중복 172개) 매체가 접수했다.
 
뉴스제휴평가위원회.
1차 서류 심사를 통과한 네이버 470개, 카카오 224개 총 540개(중복 154개) 매체 대상으로 지난 3월 1일부터 세 달간 평가를 진행했다. 그 결과 네이버 45개, 카카오 42개 총 70개(중복 17개)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비율로는 11.63%이다. 
 
뉴스제휴평가위원회는 제휴 규정에 따라 기사 생산량, 자체 기사 비율 등의 ‘정량평가(40%)’와 저널리즘 품질 요소, 윤리적 요소, 수용자 요소 등이 포함된 ‘정성평가(60%)’로 평가를 진행했다. 평가 작업에는 한 매체당 무작위로 배정된 평가위원 10명씩이 참여했다. 위원들의 평가점수 중 최고점수와 최저점수를 제외한 평균 점수가 70점 이상인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평가 결과는 신청 매체에 이메일을 통해 전달되며, 통과 매체는 매체별 준비상황에 따라 양사 뉴스검색에 순차적으로 반영될 예정이다.
 
뉴스제휴평가위는 다음달 1일부터 제1차 뉴스콘텐츠, 뉴스스탠드(네이버) 제휴 접수를 시작한다. 다음달14일 자정까지 양사 온라인 신청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2주간 서류 검토를 거쳐 7월 1일부터 평가를 진행할 예정이다. 
 
신청 자격은 ▲신문사업자, 정기간행물사업자, 방송사업자, 인터넷신문사업자, 뉴스통신사업자, 인터넷뉴스서비스사업자로 인·허가를 받은 후 1년이 지난 매체 혹은 등록한 이후 1년이 지난 매체, ▲네이버, 카카오의 ‘뉴스검색제휴’ 매체사로 등록 된 후 6개월이 지난 매체다. 
 
평가 항목은 뉴스검색제휴와 동일하고, 뉴스스탠드제휴는 위원들의 평가점수 중 최고점수와 최저점수를 제외한 평균 점수 80점 이상, 뉴스콘텐츠제휴는 평균 점수 90점 이상인 경우 통과 가능하다.  평가는 1개 매체당 최소 10명의 위원이 실시하고, 심사 과정에서 공정성을 유지하기 위해 평가 매체는 무작위로 배정된다. 평가가 끝나면 각 매체에 이메일로 결과가 전달된다.  
 
김병희 뉴스제휴평가위 제2소위원장은 “뉴스검색 매체가 증가함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을 최소화하고자 향후 보다 엄정한 제재 활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최근 뉴스제휴평가위 규정을 피해가는 신종 어뷰징 행태가 발견되고 있다”며 “이에 대해서도 더욱 적극적이고 강력한 제재를 진행해 국내 온라인 미디어 생태계가 건전하게 육성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정문경 기자 hm082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문경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