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기어360’ 사전판매…39만9300원
입력 : 2016-04-21 11:00:00 수정 : 2016-04-21 11:00:00
360도 카메라 '기어360'. 사진/삼성전자
 
[뉴스토마토 박현준기자] 삼성전자(005930)가 오는 22일 오전 10시부터 360도 카메라 ‘기어360’의 사전 판매를 시작한다.
 
국내에서 진행되는 이번 사전 판매는 360대 한정으로 제품 소진시까지 이어지며, 출고가는 39만9300원이다. 기어 360 사전 구매는 삼성전자 온라인 스토어 홈페이지에서만 가능하다. 
 
사전 판매 기간 중에 구입하면 정식 출시일인 29일 이전에 제품을 받을 수 있으며, VR 체험기기 ‘기어 VR’과 ‘배터리팩’이 무료로 제공된다. 
 
기어360은 제품 앞뒤에 탑재된 2개의 어안 렌즈로 각각 180도 영상을 촬영해 두 영상을 합쳐 360도 공간을 모두 볼 수 있다. 듀얼 이미지 센서를 사용해 UHD급(3840x1920)의 고해상도 동영상 촬영과 최대 3000만 화소의 사진 촬영이 가능하며, 전후면 카메라에 모두 조리개값 F2.0의 렌즈를 탑재했다. 
 
또 일정한 시간 간격으로 사진을 촬영해 긴 시간의 흐름을 짧게 압축한 영상으로 재구성하는 ‘타임 랩스’ 기능도 갖췄으며, 한 개의 렌즈만 사용하는 싱글 렌즈 모드를 통해 180도 와이드뷰 영상도 촬영할 수 있다.
  
기어360은 갤럭시S7 시리즈와 갤럭시S6 시리즈, 갤럭시노트5와 연동해 촬영하거나 영상을 편집할 수 있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