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대형TV 판매 '쑥쑥'
지난해 55형·60형 각각 전년비 60·70% 성장
입력 : 2016-01-13 11:00:00 수정 : 2016-01-13 19:00:11
[뉴스토마토 임애신기자] 삼성전자의 대형 TV가 지난해 국내에서 큰 폭으로 성장했다.
 
삼성전자(005930)는 지난해 자사 대형 TV 중 55형의 판매 수량은 전년보다 60% 이상, 60형은 70% 이상 늘었다고 13일 밝혔다.
 
모델별 판매 순위에서도 65형 SUHD TV 65JS9500 모델과 60형 SUHD TV 60JS7200 모델이 각각 1·2위를 차지했다. 60형 이상 TV 중에서는 4대 중 1대가 SUHD TV로 집계됐다. 
 
삼성전자는 "전 세계적으로 TV가 대형화되는 가운데 국내에서는 대형 TV에 적용되던 개별소비세가 올해부터 폐지됐다"며 "앞으로 대형 TV 판매가 더 탄력 받을 것"으로 기대했다.
 
시장조사업체 IHS도 TV의 대화면 트렌드가 가속화되면서 올해 최초로 세계 시장의 평균 TV 크기가 40인치대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을 지난해 10월 발표하기도 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대형 TV를 찾는 고객들이 늘어남에 따라 매장에 대형 SUHD TV와 프리미엄 TV 전시를 점차 늘려나가고 있다"며 "이처럼 대화면 TV의 선호는 고해상도 콘텐츠 생산이 대폭 확대될 예정에 따라 더욱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 SUHD TV 65JS9500. 사진/ 삼성전자
  
임애신 기자 vamos@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임애신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