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 8개월 걸친 '릴레이 사회공헌활동' 완료
입력 : 2015-11-30 13:59:09 수정 : 2015-11-30 13:59:09
[뉴스토마토 남궁민관 기자] 종합물류기업 한진은 어려운 이웃을 위한 전사적 릴레이 사회공헌활동을 완료했다고 30일 밝혔다.
 
앞서 한진은 일회성 봉사활동이 아닌 본사 및 전 지점이 참여해 전국 각지 사업장 주변 지역사회와 호흡할 수 있는 기회를 갖고자 릴레이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왔다. 지난 4월 영남지역을 시작으로 부산, 호남, 중부, 경인, 수도권 소재 22개 지점을 거쳐 지난 26일 본사직원의 '사랑의 연탄나눔'을 마지막으로 8개월간의 활동을 마무리했다.
 
릴레이의 시작을 알린 영남지역 한진 포항지점 임직원들은 포항 해오름아동센터를 방문하여 시설보수와 함께 학용품 및 축구공 등 손수 마련한 기증품을 전달했다. 부산지역에서는 부산지점 임직원들이 부산시민공원을 찾아 환경미화 활동을 진행했다.
 
이어 호남지역의 광양지점 임직원들은 저소득층 아동들의 공부방을 찾아 환경미화 및 자전거 등 기증품을 전달했으며, 중부지역 당진지점 임직원들은 왜목마을에서 관광시설의 외벽 예술벽화작업을 진행하기도 했다.
 
본사는 지난 26일 약 2000장의 연탄을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 운동본부'에 기부하고 직원 20여명이 수혜 가정을 직접 방문해 연탄 배달 봉사활동을 펼쳤다. 사내 공지를 통해 자발적으로 참여한 임직원들은 서울 성북구 지역에서 저소득가정과 독거노인들에게 연탄을 배달했다.
 
이외에도 한진은 미혼모 자녀를 위한 '사랑의 분유 택배'를 대한사회복지회와 함께 9년째 운영하고 있으며, 자발적으로 참여한 직원들의 급여 끝전 떼기 및 각 부서에 비치된 모금 저금통 운영을 통해 대한사회복지회에 성금도 전달하였다. 직원들이 기증한 의류 등 생필품 1000여점을 아름다운가게에 전달하기도 했다.
 
한진 관계자는 "앞으로도 적극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 할 것"이라며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진 본사 임직원들이 지난 26일 서울 성북구에서 연탄 배달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사진/한진
 
 
남궁민관 기자 kunggij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남궁민관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