獨 1분기 GDP 0.3%…전분기比 '반토막'
입력 : 2015-05-13 16:46:49 수정 : 2015-05-13 16:46:49
독일의 1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분기 대비 반토막 났다.
 
13일(현지시간) 독일 연방통계청은 1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잠정치가 지난 4분기 대비 0.3% 성장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당초 시장 전문가들의 예상치 0.5%를 하회하는 수준이다. 전분기 0.7% 성장에도 크게 못 미치는 실망스러운 수치다.
 
전년대비로도 1.1% 성장에 그쳐 전망치인 1.2%를 밑돌았다.
 
유로화 약세를 등에 업고 수출업체들이 실적이 늘면서 GDP 성장을 이끌 것이라는 예상이 빗나간 결과로 풀이되고 있다. 실제로 3월 독일의 산업생산은 0.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수경 기자 add1715@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수경

정확한 시장 정보를 전달해 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