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10곳 중 6곳, 올 하반기 채용
입력 : 2014-07-21 09:30:09 수정 : 2014-07-21 09:34:47
[뉴스토마토 박남숙기자] 기업 10곳 중 6곳은 올 하반기에 채용을 진행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다.
 
21일 온라인 취업포털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이정근)이 기업 1,208개사를 대상으로 ‘하반기 채용 계획’을 조사한 결과, 62.4%가 ‘있다’라고 답했다. ‘미정’은 19.9%, ‘없다’는 17.7%였다.
 
기업형태별로 채용 계획 여부를 살펴보면, ‘중소기업’(64.9%), ‘대기업’(61.9%), ‘중견기업’(57.3%), ‘공기업’(49.1%) 순이었다.
 
채용 예정 분야는 ‘영업·영업관리’(36.3%,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선택했다. 계속해서 ‘생산·제조’(27.9%), ‘연구개발’(26.9%), ‘기술·기능직’(26.3%), ‘재무·회계’(15.6%), ‘기획·전략·경영’(14.2%), ‘마케팅’(14.1%), ‘인사·총무’(13.1%), ‘서비스’(12.1%) 등이 있었다.
 
 
(자료=사람인)
  
 
또, 공개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95개사)은 약 3094명을 채용할 계획인 것으로 집계됐다.
 
채용 규모는 64.2%가 ‘변화 없이 그대로 진행’한다고 밝혔고, ‘확대할 계획’(22.1%)이라는 기업이 ‘축소할 계획’(13.7%)인 기업보다 많았다.
 
규모를 확대한 이유로는 ‘신규투자 및 생산이 늘어서’(47.6%, 복수응답)가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우수인력을 확보하기 위해서’(33.3%), ‘자연감소 인원에 대한 충원으로 인해서’(28.6%), ‘현재 인원이 절대적으로 부족해서’(23.8%) 등을 들었다.
 
반면, 규모를 축소한 기업은 그 이유로 ‘적정 고용인원 유지하기 위해서’(53.8%, 복수응답), ‘하반기 경기불황이 예상되어서’(46.2%), ‘고용경직성에 대한 부담이 있어서’(30.8%), ‘자사 경영악화 및 사업축소로 인해서’(15.4%)가 있었다.
 
채용은 주로 ‘10월’(29.5%)과 ‘9월’(26.3%)에 진행 할 예정이었다. 이밖에 ‘11월’(14.7%), ‘7월’(13.7%), ‘8월’(8.4%) 등이 뒤를 이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남숙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