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證-삼일회계, 비상장유가증권 공개경쟁입찰 추진
예금보험공사 보유 비상장유가증권 매각 추진
비상장주식·신주인수권 증서 등 총 92종목
입찰참가신청서 오는 24일까지 접수
입력 : 2013-09-13 09:54:44 수정 : 2013-09-13 09:58:23
[뉴스토마토 박수연기자] 우리투자증권(005940)은 삼일회계법인과 함께 매각주관사 컨소시엄을 이뤄 비상장유가증권의 공개 매각을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비상장 유가 증권은 예금보험공사와 예보 산하 KR&C, 예보가 파산관재인인 파산재단, 경영관리 저축은행 등이 보유중인 증권이다.
 
이번에 매각이 추진되는 자산은 KR&C가 부실금융기관 등으로부터 인수한 유가증권과 과거 저축은행이 투자 등의 목적으로 보유하고 있던 유가증권이다.
 
예금보험공사가 관리하고 있는 유가증권도 포함돼 있으며 비상장주식 76건과 신주인수권증서 16건 등 총 92종목이다. 예금보험공사는 공적자금의 조속한 회수를 위해 2013년 중 3차례 비상장주식 매각을 진행한 바 있다.
 
매각 예정 주식 중 단일 종목에 대해서는 매각 주식 전량에 대한 일괄 입찰만 가능하다.
 
입찰에 참여하기를 원하는 투자자는 오는 24일까지 입찰참가신청서를 매각주관사인 우리투자증권에 제출하면 된다.
 
이번 매각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예금보험공사(www.kdic.or.kr) 및 매각주관사인 우리투자증권(www.wooriwm.com)의 홈페이지를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박수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