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세면대 수납형 치아관리기' 개발
입력 : 2013-02-21 15:33:45 수정 : 2013-02-21 15:36:03
◇대우건설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세면대 수납형 치아관리기의 모습.
 
[뉴스토마토 원나래기자] 대우건설(047040)이 국내 최초로 세면대에 설치된 치아관리기를 개발했다.
 
대우건설은 자체 개발한 '세면대 수납형 치아관리기'를 자사 브랜드인 '푸르지오' 아파트에 적용한다고 21일 밝혔다.
 
건설사가 주거상품에 치아관리기를 설치하는 것은 최초로, 최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 전망이다.
 
대우건설이 이번에 개발한 '세면대 수납형 치아관리기'는 전기에너지를 사용하지 않고 수압만을 이용해 작동하는 친환경 제품으로 기존의 단점을 혁신적으로 개선하고, 경제성을 높였다.
 
심플하고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세면대에 수납할 수 있어 욕실내 공간 활용도를 높였으며, 수도와 바로 연결돼 별도로 물을 채워 넣을 필요가 없어 사용이 편리하다.
 
개인의 구강상태에 따라 물 온도와 수압 조절이 가능하며, 노즐 팁을 교체해 가족 구성원 모두가 함께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우수한 기능을 인정받아 국제치아보호협회에서 치아우식증(충치) 예방효과가 있는 제품에만 부여하는 '튼튼이 마크'를 획득했다.
 
대우건설은 이 치아관리기를 이달 말 분양예정인 '동탄2신도시 푸르지오'에 첫 적용할 예정이다.
 
대우건설 주택상품개발팀 안상태 팀장은 "대우건설이 지속적으로 추구해온 친환경 상품개발 의지를 에너지절감 기술을 통해 반영했다"며 "앞으로도 '사람과 자연이 함께하는 주거문화공간'이라는 푸르지오의 브랜드 철학을 담은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원나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