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MVNO 전용 영업 시스템' 구축
입력 : 2012-08-08 09:50:06 수정 : 2012-08-08 09:51:11
[뉴스토마토 김하늬기자] SK텔레콤(017670)이 MVNO(알뜰폰) 사업 진출을 희망하는 업체를 위해 'MVNO 전용 영업 시스템'을 구축, 오는 16일부터 제공한다고 밝혔다.
 
'MVNO 전용 영업 시스템'은 전산망의 보유 여부와 상관없이 알뜰폰 사업에 진출할 수 있다.
 
또 복잡한 이통사 영업 시스템으로부터 별도의 제약을 받지 않고 저렴한 요금제를 원하는 형태로 다양하게 출시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지난 4월 알뜰폰 시장 활성화를 위해 MVNO 전용 네트워크 인프라를 구축했으나 이는 자체 영업 전산망을 갖춘 사업자에 한정됐었다.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MVNO 사업자는 필요에 따른 맞춤형 서비스를 이용자들에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 시스템은 8월 중 신규가입과 각종 변경처리 등 필수기능을 제공하게 된다.
 
10월부터는 번호이동센터(KTOA)와 직접 연동을 통한 번호이동 기능도 가능해진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하늬

적확한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