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웹젠 인수 나서고 네오플 지분 판다
입력 : 2008-10-21 08:24:00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이형진 기자] NHN은 20일 자회사 NHN게임스가 웹젠 인수를 위해 발행한 전환사채 250억원을 연리 9%, 만기 5년 조건으로 인수한다고 밝혔다.
 
웹젠 인수 자금을 외부 투자처로부터 조달할 계획이었으나 NHN의 NHN게임스의 지분이 희석될 것을 우려해 NHN이 직접투자하는 형태로 계획을 변경했다는 것이 NHN의 설명이다.
 
NHN은 NHN게임스의 전환사채 인수로 NHN게임스 지분 가치를 유지하고 투자 수익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NHN은 또 투자수익 목적으로 보유중이던 네오플 지분 29.86%을 넥슨에 전량 매각했다. 자회사 NHN재팬도 네오플 지분을 넥슨에 모두 매각한다.
 
주당 매각가는 17만5000원으로, 총 매각대금은 NHN과 NHN재팬을 합쳐 903억원이다.
 
뉴스토마토 이형진 기자 magicbullet@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형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