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수 불출마 “박근혜 쇄신의 밀알 되길”
입력 : 2012-02-09 13:20:26 수정 : 2012-02-09 13:21:50
[뉴스토마토 김기성기자] 김성수 한나라당 의원(경기 양주·동두천)이 9일 19대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김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마키아벨리는 정치에서 ‘시대정신’을 가장 중요한 덕목으로 말했다”며 “지금 시대정신은 저보다 더 젊고 진취적이며 새로운 정치인을 요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런 국민의 요청에 따라 18대 국회의원을 끝으로 19대 총선에 불출마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특히 “저의 이번 불출마가 박근혜 비상대책위원장이 추진하는 쇄신의 밀알이 되길 간절히 바란다”며 “당이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고 총선 승리와 정권 재창출에 성공하기를 당원의 한 사람으로서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초선 의원으로 당내에서는 친박계로 분류된다. 그가 회견문에서 밝혔듯 이날 결단이 박 위원장을 향한 충정에서 비롯됐지만 꿈쩍 않고 있는 영남권 친박계 중진들에게까지 여파가 미칠지는 여전히 미지수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기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