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청 "대학등록금, 소득따라 차등지원으로 추진"
대학구조조정 병행..물가 위한 '민생예산 협의회' 구성키로
입력 : 2011-07-21 15:33:27 수정 : 2011-07-21 15:33:41
[뉴스토마토 조정훈기자] 청와대와 정부, 한나라당은 21일 국회에서 당정청 회의를 열고 물가 안정을 위해 '민생예산 당정협의회'를 구성키로 했다.
 
이에 따라 당에서는 이주영 정책위의장이, 정부에서는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이 중심이 돼 협의체를 구성하고 조만간 활동에 들어갈 방침이다.
 
이날 당정청 회의에서는 정부의 내년도 예산편성 단계에서부터 민생예산을 적극 반영하기로 했다. 하반기 경제정책에서 물가안정에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또 대학등록금 완화 문제와 관련, 향후 소득구간별 차등 지원과 대학 구조조정을 병행키로 하고 내달 안에 정부 입장을 마련키로 했다.
 
당정은 기초생활보장제도, 근로 장려 세제제도, 4대 보험제도 등 복지 사각지대 해소 방안 등을 마련할 계획이다.
 
아울러 공공요금 문제에 대해 정부는 원유 등 국제원자재 가격이 급상승할 경우 할당관세를 확대, 적용키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밖에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비준동의안 처리 문제에 대해 당정은 8월 국회에서 처리키로 의견을 모았으나, 미국 측 상황에 따라 유동적으로 대응키로 했다.
 
 
뉴스토마토 조정훈 기자 hoon77@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정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