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론스타, 외환銀 계약연장 협상 타결
입력 : 2011-07-08 11:08:41 수정 : 2011-07-08 11:08:42
[뉴스토마토 황인표기자]  하나금융지주(086790)외환은행(004940) 대주주인 론스타의 외환은행 지분매매계약 연장 협상이 타결됐다. 지난 5월 24일 계약 만료 후 한달 보름 만이다.
 
하나금융 관계자는 8일 “계약 연장 협상이 마무리돼 오늘 오전 이사회를 거쳐 증시가 마감되는 3시 이후 공시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하나금융은 지난해 11월 론스타가 보유한 외환은행 지분 51%를 총 4조6888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맺었으나 당국의 승인이 미뤄지면서 결국 계약 기한(5월24일)을 넘겼다 
 
이후 어느 한 쪽이 일방적으로 계약을 파기할 수 있는 상황이 됐지만 양측은 계약을 6개월간 연장해 당국의 승인을 기다리기로 했다.
  
하나금융은 최근 론스타가 약 5000억원의 고액배당으로 외환은행 이익을 가져간 점을 들어 기존 매매가격을 깎은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토마토 황인표 기자 hwangip@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황인표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