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가솔린 탑재한 카니발 출시
입력 : 2010-12-02 11:17:30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김세연기자]  기아차(000270)가 2일 기존 2.2 디젤모델과 2.7 액화석유가스(LPI)에 이어 가솔린엔진을 탑재한 미니밴 2011년형 카니발을 내놨다.
 
 
신형 카니발은 준대형 세단에 장착되는 최고급 엔진인 가솔린 람다 3.5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275마력(ps)과 34.3의 최대토크(kg·m)를 발휘하지만 연비는 리터당 9.2킬로미터(km)를 자랑한다.
 
여기에 차량 스스로 엔진과 변속기를 제어하는 액티브 에코 시스템과 정속주행장치인 크루즈 컨트롤 등 고객 선호 사양은 물론 차체자세제어장치(VDC) 등 안전사양을 대거 장착해 고객만족도를 높였다.
 
특히 국내 미니밴 최초로 적용되는 크루즈 컨트롤을 채택해 장시간 주행 시 운전자의 피로를 줄여주고, 정속 주행을 통해 연비 향상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됐다.
 
기아차는 또 '2011년형 카니발'출시와 함께 카니발 리무진 바디에 정숙성과 고성능을 발휘하는 가솔린 람다 3.5 엔진을 장착한 카니발 가솔린 모델도 추가했다.
 
가격은 ▲그랜드 카니발 디젤 모델 2231만~3465만원 ▲그랜드 카니발 LPI 모델 2395만~2710만원 ▲뉴카니발 디젤 모델 2600만~2882만원 ▲카니발 리무진 디젤 모델 2907만~3460만원 ▲카니발 리무진 가솔린 모델 2807만~3360만원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2011년형 카니발은 가솔린 람다 엔진과 액티브 에코시스템, 크루즈 컨트롤, VDC 등을 적용해 최강의 상품성을 자랑한다"며 "2011년형 카니발은 세련된 디자인, 우수한 성능, 다양한 편의사양 등으로 대한민국 대표 미니밴의 명성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토마토 김세연 기자 ehouse@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세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