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美 '가장 사고싶은 차'에 4종 선정
입력 : 2010-11-04 10:51:33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이호석기자] 현대기아차는 현대차 '제네시스' '쏘나타'와 기아차 '쏘렌토R'(수출명 : 쏘렌토)과 '쏘울'이 미국 소비자잡지 '컨슈머다이제스트(Consumers Digest)誌'의 '2011 가장 사고 싶은 차(Automotive Best Buys, 추천차종)'에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컨슈머다이제스트는 미국 내 판매중인 차량을 대상으로 차량의 디자인, 성능, 편의사양, 유지비용 등 다양한 측면을 평가해 매년 추천차종을 발표하고 있으며 올해는 2011년형 250여 모델을 대상으로 평가가 진행됐다.
 
현대차 '쏘나타'와 '제네시스'는 각각 중형차(Family Cars)와 럭셔리카(Luxury Cars) 부문에, 기아차 '쏘렌토R'과 '쏘울'은 각각 소형 SUV(Compact SUVs)와 소형차(Compacts) 부문에서 추천차종에 올랐다.
 
특히 '쏘나타'와 '쏘렌토R'은 미국 진출 첫 해에 높은 평가를 받아 '가장 사고 싶은 차'에 올랐으며, 현대차 '제네시스'는 3년 연속, 기아차 '쏘울'은 2년 연속으로 추천 차종으로 뽑혀, 현대기아차의 우수한 품질과 성능을 다시 한번 인정받았다.
 
미 컨슈머다이제스트는 격월간으로 연간 150만 부가 발행되고 있으며, 1961년 이래 자동차, 전자제품 등 내구재의 브랜드 및 모델별 평가를 통해 부문별로 '가장 사고 싶은 제품(Best Buys)'을 선정, 발표하고 있으며, 특히 자동차 구매고객들로부터 공정성과 그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한편 미국 브랜드 조사 기관 브랜드 키즈(Brand Keys)는 지난달 말 발표한 고객충성도 조사(Customer Loyalty Leaders List)에서 현대차(005380)를 자동차 브랜드에서는 1위이자 총 501개 전체 브랜드에서는 6위에 올렸다. 기아차(000270)는 자동차 부문 6위, 전체 브랜드 299위에 올랐다.
 
상반기 조사에서 자동차 부문 1위에 처음 올라 상하반기 2회 연속 자동차 부문을 석권한 현대차는 전체 산업 브랜드 분야에서 조사대상 501개 브랜드 중 종합순위 6위를 기록해 08년 295위, 09년 24위에서 2년 만에 최상위권에 도달했다.
 
미국 브랜드 키즈(Brand Keys)社는 1997년부터 일상생활과 밀접한 71개 품목, 500여 브랜드에 대한 고객 충성도 조사를 시행하고 그 결과를 발표하고 있는 권위 있는 브랜드 조사 및 컨설팅 기관이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현대 쏘나타와 기아 쏘렌토R은 우수한 품질은 물론 디자인, 성능으로 자동차의 본고장 북미에서 그 가치를 인정받았다"며 "이번 컨슈머 다이제스트 호평과 브랜드 키즈 자동차 부문 1위로 북미시장에서 현대기아차 브랜드 가치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토마토 이호석 기자 arisan@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호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