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정책 이벤트 단기 영향에 그칠 것-한양證
입력 : 2010-11-02 08:15:37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박제언 기자] 미국의 중간선거와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 등 정책 뉴스는 증시의 변동성을 확대할 수 있다며 수급이 양호한 종목을 위주로 접근하라는 의견이 나왔다.
 
임동락 한양증권 연구원은 2일 "중간선거 및 FOMC와 관련한 증시 시나리오는 대체로 기대와 우려 모두 시장 반영도가 높아 그 영향력이 제한적이거나 단기적일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정책 이벤트를 앞두고 상하 변동성 확대가 빈번한 구간인 만큼 기본전략은 수급이 양호하고 추세가 유지되는 종목별 접근이 효과적"이라고 조언했다.
 
임 연구원은 이어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의 선전과 함께 분기 중 경기선행지수 반등이 기대되고, 탄탄한 수요를 기반으로 내수 중심의 안정적 성장을 지속하는 중국관련주도 긍정적인 시각을 유지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뉴스토마토 박제언 기자 emperor@etomato.com

- Copyrights ⓒ 뉴스토마토 (www.newstomato.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박제언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