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8회 '바다의 날' 기념식 개최지 '경주시' 선정
지난해 현장실사 진행…31일 선정위원회서 최종 결정
2023-01-31 18:08:59 2023-01-31 18:08:59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해양수산부가 오는 5월 말 열릴 예정인 '제28회 바다의 날 기념식' 개최지로 경북 경주시를 선정했다고 31일 밝혔습니다.
 
'바다의 날'은 매년 5월31일입니다. 지난 1994년 국제연합(UN) 해양법협약 발효를 계기로 국민에게 해양의 중요성을 알리고 진취적인 해양 개척 정신을 고취하기 위해 1996년 지정된 국가 기념일입니다.
 
해수부는 '바다의 날 기념식 개최지 선정 규정'에 따라 지난해 6월8일부터 7월29일까지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공모를 진행하고 지난해 10월부터 11월까지 민·관 전문가로 구성된 현장실사단의 실사를 거쳤습니다.
 
이후 이날 정부와 해양수산 단체 관계자, 민간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선정위원회를 개최해 2023년 바다의 날 기념식 개최지로 경주시를 최종 선정했습니다.
 
해수부와 경북도, 경주시는 성공적인 행사 개최를 위해 긴밀히 협력해 세부 행사방안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송상근 해양수산부 차관은 "올해 바다의 날 기념식 개최를 통해 경주가 해양레저 관광 도시로 새롭게 거듭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습니다.
 
해양수산부가 '제28회 바다의 날 기념식' 개최지로 경북 경주시를 선정했다고 31일 밝혔습니다. 사진은 지난해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크루즈 부두에서 열린 제27회 바다의 날 기념식.(사진=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