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주)"엔피, 실감형 콘텐츠 시장 성장 기대감"
입력 : 2021-10-22 13:49:04 수정 : 2021-10-22 13:49:04
 
[뉴스토마토 이승재 기자] 엔피(291230)가 실감형 콘텐츠 시장 성장에 따른 수혜를 입을 것으로 전망됐다.
 
이호석 신한금융투자 PB는 22일 토마토TV '토마토랜드' 프로그램의 'UP&DOWN 추천주' 코너에 출연해 엔피를 추천주로 꼽았다. 엔피는 다수의 광고 제작사를 통해 확장현실(XR) 콘텐츠를 생산하는 브랜드 익스피리언스(BE) 업체다
 
이 PB는 "엔피는 메타버스와 연계하는 확장현실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면서 "선두업체 덱스터(206560) 자이언트스텝(289220) 등과 비교했을 때 저평가됐다"고 진단했다. 이어 "최근 비대면 시대가 열리면서 실감형 콘텐츠에 대한 수요와 성장성이 높아지고 있다"면서 "리얼 타임 콘텐츠 제작 역량을 갖고 있고, 평창 동계올림픽 개·폐회식 등 다양한 레퍼런스를 확보하고 있는 엔피의 경쟁력이 두각을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차세대 콘텐츠 제작과 관련해 "NAVER(035420)와이지엔터테인먼트(122870), 위지윅스튜디오(299900) 등과 합작사 YN C&S를 설립하면서 IP(지식재산권)를 확보하고 매체를 통해 유통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다"며 "해당 부분은 향후 엔피의 주가 상승 모멘텀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이에 현재가에 매수 가능하다며, 목표가 1만4000원, 손절매가 9000원을 제시했다.
 
이날 오후 1시40분 현재 엔피는 전 거래일 대비 1750원(17.41%) 상승한 1만18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승재 기자 tmdwo3285@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승재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