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유게임즈, 최대 1000억원 규모 회사채 발행 추진
입력 : 2021-10-15 19:29:00 수정 : 2021-10-15 19:29:00
[뉴스토마토 이선율 기자] 더블유게임즈(192080)가 최대 1000억원의 첫 회사 공모채 발행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더블유게임즈는 회사채 발행과 관련해 한국신용평가와 한국기업평가로부터 각각 ‘A0’와 ‘A-’ 신용등급을 부여받있다. 
 
15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더블유게임즈는 한국투자증권을 단독 대표주관사로 선정하고 2년물 300억원, 3년 200억원 총 500억원 규모의 공모 회사채를 오는 27일 발행할 예정이다. 수요예측은 19일 진행될 예정이며 흥행 시 최대 1000억원까지 증액될 수 있다.
 
회사채 공모가 완료되는 경우, 올해 상반기말 기준으로 약 2500억원의 현금을 보유한 상황에서 자회사인 더블다운인터액티브의 나스닥 상장 공모자금 약 1000억원과 이번 회사채 공모 자금이 더해져 약 4000억~5000억원의 유동성을 확보하게 된다. 회사는 이러한 재원을 활용해 M&A 등 성장성 확보에 드라이브를 건다는 입장이다. 
 
더블유게임즈 관계자는 “안정적인 사업을 바탕으로 첫 회사 공모채 발행에 도전하게 됐다”며 “이번 자금 조달을 통해 M&A 등 성장성 확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선율 기자 melod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선율

사소한 것, 알려진 것도 꼼꼼히 살피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