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플러스 멤버십 회원, '티빙' OTT 서비스도 무제한 즐긴다"
입력 : 2021-03-04 09:18:34 수정 : 2021-03-04 09:18:34
[뉴스토마토 이선율 기자] 네이버가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회원이 사용할 수 있는 ‘티빙 방송 무제한 이용권’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날부터 멤버십 회원은 티빙의 ‘티빙 방송 무제한 이용권’을 콘텐츠 혜택으로 선택하고 최신 방송 VOD를 무제한으로 즐길 수 있다.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으로 즐길 수 있는 티빙의 VOD는 최신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을 포함해 약 7만여 개에 달하며, 철인황후, 싱어게인, 윤스테이 등 티빙에서 제공하는 tvN, JTBC의 최신 콘텐츠 역시 감상 가능하다.
 
사진/네이버
 
네이버가 지난 1월 출시한 ‘네이버플러스 연간 멤버십(연 4만6800원)’을 활용할 경우, 월 3900원 수준으로 모든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네이버는 “평소 쇼핑과 OTT를 즐기는 사용자라면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의 매력을 즉시 체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티빙 방송 무제한 이용권’은 멤버십 고도화를 위해 폭넓은 외부 협력 가능성을 열어 왔던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내 처음으로 추가되는 제휴사 서비스다.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은 출시 초기부터 ‘멤버십 회원에게 높은 사용자 가치를 제공한다’는 목표와 외부제휴의 가능성을 밝힌 바 있다. 그 첫 분야로서 콘텐츠 분야의 협력이 이뤄진 것이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는 “티빙과의 협력을 통해,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회원이 즐길 수 있는 콘텐츠 혜택 수준을 한층 끌어올리게 됐다”며 “앞으로도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은 ‘적립 혜택’이라는 특장점을 중심으로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만들어 낼 수 있는 분야에서 열린 협력과 혜택 고도화를 지속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선율 기자 melod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선율

사소한 것, 알려진 것도 꼼꼼히 살피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