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 인사 청문회 내달 5일 개최
국회 외통위, 27일 전체 회의서 청문회 자료 제출 요구 등 처리
입력 : 2021-01-26 15:02:06 수정 : 2021-01-26 15:02:06
[뉴스토마토 조현정 기자] 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가 다음달 5일 열린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는 26일 여야 간사 협의를 통해 내달 5일 정 후보자에 대한 인사 청문회를 열기로 했다. 27일에는 전체 회의를 열고 청문회 자료 제출 요구, 증인·참고인 출석 요구 등 안건을 처리할 계획이다.
 
앞서 청와대는 지난 22일 문재인 대통령이 정 후보자에 대한 인사 청문 요청안을 재가함에 따라 같은 날 국회에 인사 청문 요청안을 제출했다.
 
인사 청문 요청안에 따르면 정 후보자는 본인과 배우자 공동 명의로 7억6200만원 상당의 한남동 빌라를 보유했다. 이 밖에 본인 명의로 2003년식 EF소나타, 제네시스 G80과 예금 1억87542000원 등을 보유했다.
 
정의용 외교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 25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 인근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사진/ 뉴시스
 
조현정 기자 jhj@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현정

열심히 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