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인식 정확도 높인 차량용 '디지털 키 모듈' 개발
입력 : 2021-01-24 08:48:15 수정 : 2021-01-24 08:48:15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LG이노텍(011070)이 위치 인식 정확도와 보안성을 높인 차량용 '디지털 키(Digital Key) 모듈' 개발에 성공했다.
 
24일 LG이노텍에 따르면 디지털 키 모듈은 차량에 탑재해 자동차와 스마트폰 간 무선 데이터 송수신을 가능하게 하는 통신 부품이다. 운전자는 스마트폰으로 차량 제어는 물론 주행거리, 연비, 타이어 공기압 등 차량 상태도 한눈에 볼 수 있다. 
 
이번에 LG이노텍이 개발한 디지털 키 모듈은 근거리 무선 통신 기술인 초광대역(UWB) 기술과 독자적인 알고리즘을 적용해 위치 인식 정확도를 높였다. 이와 함께 자체적인 통신 해킹 방지 기술로 보안성을 강화한 것도 장점이다. 
 
LG이노텍이 개발한 차량용 디지털 키 모듈. 사진/LG이노텍
 
이를 차량에 적용하면 기존 대비 약 5배 정도 더 정확하게 스마트폰 위치를 감지할 수 있다. 실제 스마트폰 위치와 모듈의 인식 위치 간의 오차범위를 기존 50센티미터(cm)에서 10cm이내로 줄인 것이다. 
 
제품 보안성도 높다. 자체 개발한 통신 해킹 방지 기술을 적용해 차량-스마트폰 간 통신 조작이나 전파 방해가 발생하지 않는다. 스마트폰 분실이나 디지털 키 해킹으로 인한 차량 도난 사고를 크게 줄일 수 있는 이유다.
 
이 모든 기능을 담고도 디지털 키 모듈은 작고 슬림하다. 초정밀·고집적 기술로 클립 한 개 크기 모듈에 무선 주파수(RF) 소자, 파워 블록 소자 등 60여개 부품을 모두 담았다. 콤팩트 한 크기로 차량 내외부 어디에나 자유롭게 장착할 수 있다.
 
LG이노텍은 디지털 키 모듈로 차세대 차량 통신부품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이 회사는 2022년 양산을 목표로 국내는 물론 미국, 일본, 유럽의 글로벌 완성차 및 차량 부품사 대상의 프로모션 활동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유인수 LG이노텍 전장부품사업담당(상무)은 "디지털 키 모듈을 활용해 고객 가치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 구현이 가능할 것"이라며 "운전자에게 편리하고 안전하며 즐거운 주행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혁신 부품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