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류오염보상기금 총회 의장에 김성범 해수부 국장 연임
내년 10월까지 10년 연속 의장직 수행
입력 : 2020-12-03 09:26:07 수정 : 2020-12-03 09:26:07
[뉴스토마토 이규하 기자] 2일 ‘2020년 국제유류오염보상기금(IOPC Fund) 정기총회’에서 김성범 해양수산부 항만국장이 추가기금(Supplementary Fund) 총회 의장에 선출됐다. 이번 선출은 연임으로 내년 10월까지 10년 연속 의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김성범 국장은 2011년 아시아 지역 최초로 추가기금 의장에 선출된 후, 지난 9년간 허베이스피리트호 유류오염사고 등 배?보상 관련 국제 현안에 대한 논의를 주도해 왔다. 또 감사위원 및 사무국장 선출 등 정기총회 주요 의제의 의사결정 과정에도 활발히 참여해 왔다. 
 
김성범 국장은 1년간 추가기금 의장으로 기금 운영 및 현안사항에 대한 회원국의 의견을 균형감 있게 조율하고 주요 의사결정을 주도하게 된다. 아울러 감사기구 모니터링과 자문역할 강화 등 국제기금의 역할과 방향 설정에도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해수부 측은 “이번 총회에서 김 국장은 그간 추가기금 의장으로서 보여준 역량과 전문성, 지도력을 바탕으로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추가기금 회의를 가장 원활하게 이끌어 나갈 수 있는 적임자로 인정받아 회원국의 만장일치로 연임이 결정됐다”고 설명했다.
 
세종=이규하 기자 judi@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규하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