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재무부문장에 전인천 전 빅히트 CFO 영입
입력 : 2020-11-25 16:21:19 수정 : 2020-11-25 16:43:05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티몬이 신임 재무부문장 부사장에 전인천(사진·왼쪽) 전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최고재무책임자(CFO)를 영입했다고 25일 밝혔다.
 
전인천 부사장은 빅히트엔터테인먼트와 에이디티캡스(ADT캡스) CFO를 역임했으며, 영실업의 CFO와 대표를 맡은 바 있는 재무 전문가다.
 
티몬은 지난 4월 미래에셋대우증권을 상장 대표주관사로 선정하고 2021년 기업공개를 준비하고 있다. 국내 이커머스 기업으로는 국내 증시에 상장하는 첫 사례가 될 전망이다.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