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감찰관실 윤석열 총장 방문 조사 무산
"향후 법·원칙 따라 감찰 절차 진행할 것"
입력 : 2020-11-19 15:07:57 수정 : 2020-11-19 16:52:31
[뉴스토마토 정해훈 기자] 법무부가 19일 예정됐던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방문 조사를 일단 취소했다.
 
법무부는 이날 오후 "감찰관실이 검찰총장에 대한 감찰을 위한 진상 확인을 위해 대검을 방문해 조사하고자 했으나, 대검에서 협조하지 않아 방문 조사가 이뤄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법무부에 따르면, 앞서 감찰관실은 윤 총장에 대한 진상 확인을 위한 대면 조사가 불가피하다고 판단해 지난 16일 일정을 협의하려고 했지만 협의가 불발됐다. 
 
이후 17일 오전 이날(19일) 방문 조사하겠다는 일시를 알리고 오후에 방문 조사 예정서를 친전으로 대검에 접수하려고 했지만, 대검은 인편으로 돌려보냈다. 또 18일에는 대검에 방문 조사 예정서를 친전으로 내부 우편을 통해 보냈지만, 같은 날 대검 직원이 직접 들고 와 반송했다고 법무부는 설명했다.
 
법무부 관계자는 "오늘 오전 검찰총장 비서실을 통해 방문 조사 여부를 타진했으나, 사실상 불응해 진행하지 못했다"며 "이번 사안과 관련해 수사나 비위 감찰에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성역이 있을 수 없으므로 법무부는 향후에도 법과 원칙에 따라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윤석열 검찰총장이 1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초동 대검찰청으로 출근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정해훈 기자 ewigju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해훈

정의의 편에 서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