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서울시, 인공지능 창업 생태계 활성화 맞손
양 기관 정책 인프라·네트워크 적극 활용
입력 : 2020-10-29 16:39:38 수정 : 2020-10-29 16:39:38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29일 오후 서울 우면동 AI양재허브에서 서울시와 인공지능(AI) 창업 생태계 활성화 및 기업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정진우 중진공 기업지원본부장, 이미자 서울동남부지부장, 이영기 서울시 거점성장추진단장, 윤종영 AI양재허브 센터장 및 허브 입주기업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중진공 서울동남부지부와 서울시, AI양재허브가 AI·빅데이터 분야 혁신성장기업 육성 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추진한 것으로, 양 기관의 정책 인프라와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공공기관과 지자체 간 성공적인 협업 사례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협약의 세부사항은 △유망 기술혁신형 스타트업 대상 정책자금 융자 및 수출 지원 △글로벌 전문인재 양성 △창업문화 확산 프로그램 공동기획 및 운영 △AI·빅데이터 분야 스타트업 지원 협력 네트워크 구축 등이다.
 
협약에 앞서 AI양재허브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정책자금, 인력양성, 기술사업화 등 중진공의 다양한 지원 시책에 대한 설명회가 진행됐다.
 
중진공은 청년창업사관학교부터 스케일업금융까지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성장을 지원하는 데 강점을 지니고 있다. 중진공은 이번 협약체결로 중진공의 강점과 서울시가 보유하고 있는 지원 노하우를 결합해 인공지능 분야 창업 생태계를 활성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진우 중진공 기업지원본부장은 “인공지능은 산업과 사회구조의 광범위한 변화를 불러오고 국가 경쟁력 강화를 이끌 핵심동력”이라며 “서울시, AI양재허브와의 긴밀한 협업을 바탕으로 인공지능 분야의 글로벌 유니콘 기업을 육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영기 서울시 거점성장추진단장(왼쪽 3번째부터)과 정진우 중진공 기업지원본부장. 사진/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