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TV홈쇼핑 평균 판매수수료율 29.1%…전년비 0.5%p↓
과기정통부, TV홈쇼핑 7개사 판매수수료율 통계 발표
중소기업상품 판매수수료율 30.2%…전년비 0.3%p↓
입력 : 2020-10-29 14:34:46 수정 : 2020-10-29 14:34:46
[뉴스토마토 배한님 기자] 지난해 TV홈쇼핑의 평균 판매수수료율이 29.1%로 전년 대비 0.5%p(포인트)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 상품의 평균 판매수수료율은 30.2%로 전년 대비 0.3%p 줄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9일 2019년도 TV홈쇼핑 7개사의 판매수수료율 통계를 발표했다. TV홈쇼핑 판매수수료율 통계는 홈쇼핑 업계의 자율적인 수수료 인하 경쟁을 유도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공개하고 있다. 
 
2019년도 TV홈쇼핑 판매수수료율 현황. 자료/과기정통부
 
조사 결과 NS쇼핑이 36.2%로 가장 높은 판매수수료를 받고 있었다. 이어 CJ오쇼핑(35.9%), 현대홈쇼핑(30.1%), GS홈쇼핑(28.5%), 롯데홈쇼핑(27.7%), 홈앤쇼핑(21.9%), 공영쇼핑(20.1%) 순이었다. 이 중 공영쇼핑은 중소기업 외 제품을 판매하지 않는다. 
 
중소기업 상품 판매수수료율은 CJ오쇼핑(37.9%)이 가장 높았다. 이어 현대홈쇼핑(36.4%), GS홈쇼핑(35.2%), NS쇼핑(33.9%), 롯데홈쇼핑(29.4%), 공영쇼핑(20.1%), 홈앤쇼핑(20.0%)으로 나타났다. 
 
주 시청 시간대 수수료율은 정률제를 기준으로 했을 때 34.4%로 전체시간대 평균(33.9%)보다 0.5%p 높았다. 정액제를 기준으로 했을 때 주 시청 시간대 수수료는 9만7190원으로 전체시간대 평균 수수료(8만2223원)보다 1만4967원 비쌌다. 
 
과기정통부는 "판매수수료율 통계 공개와 함께 재승인 시 관련 심사 강화, 정액수수료 방송 축소 유도 등을 통해 수수료 인하를 지속적으로 유도하고, 중소기업을 지원하는 홈쇼핑의 공적책임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한님 기자 b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배한님

포털·게임 분야에서 읽기 쉬운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