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한국 방역 모범국, OECD 가장 높은 성장 전망"
세계 한인의 날 페이스북 메시지…"국민 감내와 협력 덕분"
입력 : 2020-10-04 13:45:08 수정 : 2020-10-04 13:45:08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4일 "지금 대한민국은 다른 나라들보다 안정적으로 코로나19 위기를 관리하며 세계로부터 방역의 모범국가로 칭찬받고 있다"며 "경제도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가운데 가장 높은 성장을 나타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정부가 정한 '세계 한인의 날'을 하루 앞두고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그런 평가는 국민의 감내와 협력, 방역당국과 의료진의 헌신적 노력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은 방역과 경제를 함께 살리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표의 이같은 발언은 한국이 코로나19 위기에도 방역과 경제에서 선방하고 있다는 점을 지적한 것으로 보인다.
 
이 대표는 "세계 한인들을 위해 대한민국이 해드릴 일은 많다. 그 가운데서도 기본적인 두 가지를 약속드린다"며 "첫째는 대한민국이 자랑스러운 나라가 되는 것이다. 둘째는 각국과 사이좋게 지내는 것이다. 그렇게 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일 서울 중구 서울지방경찰청 기동본부를 찾아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