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기자

e
GC녹십자웰빙, 장정결제 개량신약 '이지프랩' 판매 시작
품목허가권자 건강약품과 유통 판매 계약 체결
2020-08-20 17:00:43 2020-08-20 17:00:43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GC녹십자웰빙(234690)은 지난 19일 경기도 성남 본사에서 건강약품과 장정결제 개량신약 '이지프렙 1.38산'의 유통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지프렙은 기존 최대 4리터에 달하던 장정결제 복용량을 1.38리터로 감소시켜 편의성을 높인 장정결제 개량신약이다. 이틀에 걸쳐 복용해야하는 기존 제품들과 달리 검사 당일 복용만으로도 장정결이 가능하고, 레몬맛을 첨가하는 등 맛까지 개선해 편의성을 높였다.
 
5개 대학병원에서 진행된 이지프렙 임상시험 결과에 따르면 복부팽만, 복통, 메스꺼움 등 부작용의 발생이 대조약 대비 적었으며, 대장암의 원인이 될 수 있는 용종 발견률은 대조약 대비 8% 가량 높게 나타났다. 용종 발견은 대장 내시경 검사에서 가장 중요하게 보는 목표 중 하나다.
 
이날 체결식에는 유영효 GC녹십자웰빙 대표와 강윤식 건강약품 대표를 포함해 10여명의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GC녹십자웰빙은 자사의 영업망을 활용한 제품 유통 및 판매를, 건강약품은 제품 공급을 담당하는 등 상호협력하게 된다. GC녹십자웰빙은 기존 태반주사제, 병의원 유통 건강기능식품 사업으로 구축하고 있는 영업 역량을 보유하고 있는 만큼, 이지프렙의 빠른 시장 안착을 가능하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상현 GC녹십자웰빙 영업본부장은 "임상에서 기존 제품들의 한계를 극복한 점이 입증된 만큼, GC녹십자웰빙의 영업 노하우가 더해져 큰 시너지가 발휘될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강윤식 건강약품 대표는 "외과전문의로서 5만건 이상의 대장내시경검사를 시행하면서 장정결제 복용에 대한 환자의 불편함을 느껴 제품을 개발하게 됐다"라며 "이지프렙으로 대장암 수검률을 높여 국민 건강증진에 이바지할 수 있길 희망한다"라고 화답했다.
 
유영효 GC녹십자웰빙 대표(왼쪽 여섯번째)와 강윤식 건강약품 대표(왼쪽 다섯번째) 등 양사 임직원들이 지난 19일 경기도 성남 GC녹십자웰빙 본사에서 판매 계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GC녹십자웰빙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