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지원 연수생, 인도네시아 발전소 취업
입력 : 2018-03-16 15:20:29 수정 : 2018-03-16 15:20:29
[뉴스토마토 이해곤 기자] 한국동서발전이 지원한 해외 취업 지원을 받은 연수생들이 인도네시아 발전소에 취업했다고 16일 밝혔다.
 
동서발전은 작년 8월 한국산업인력공단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연수생 10명을 선발해 해외취업을 위한 맞춤형 연수과정(해외발전소 중급운전원 양성과정)을 운영, 해외 취업비자 취득을 지원했다.
 
이들 연수생 중 4명은 지난 2월 인도네시아 전력청으로부터 비자발급을 위한 추천서를 받았다. 이달 노동부로부터 최종 근로허가를 받았고, 동서발전의 알선으로 오는 4월초 인도네시아 현지기업인 인도네시아 칼셀 석탄화력 발전사업 프로젝트 회사(TPI)에 취업할 예정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한국의 기술력으로 건설 중인 인도네시아 칼셀 석탄화력사업에 취업 예정 연수생들이 배치돼 그동안 갈고 닦은 유동층 보일러 전문지식과 노하우를 활용하게 됐다"며 "발전소 적기준공 등 인도네시아 현지사업이 필요로 하는 엔지니어로서의 역할을 충분히 수행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오른쪽에서 두번째)이 연수생 및 관계자들과 대화하고 있다. 사진/한국동서발전
세종=이해곤 기자 pinvol197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해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