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채운 중진공 이사장 "경기 회복 온기…중기 위기 극복에 집중"
입력 : 2017-05-01 09:54:56 수정 : 2017-05-01 09:55:36
[뉴스토마토 정재훈 기자]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집행의 최일선에서 항상 중소기업과 함께 하겠다"
 
임채운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은 지난달 28일 조선·해운산업의 메카인 경남 거제·통영시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이 같이 밝혔다.
 
임 이사장은 "최근 소비심리개선과 수출물량지수 등 경제지표가 개선되고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며 "경기회복 효과가 중소기업까지 빠르게 닿을 수 있도록 기관의 모든 역량을 집중했다"고 강조했다.
 
중진공은 내수침체, 보호무역 추세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유동성 확보를 위해 올해 전체 예산규모의 38%에 달하는 1조3800억원을 정책자금으로 집행했다. 이 가운데 조선·해운업 관련 중소기업에 600여억원 지원해 기업의 조기 정상화에 힘을 보탰다.
 
올해는 이와 같은 정책자금뿐 아니라 다양한 사업을 연계해 지원하는 '패키지 지원' 강화에도 나선다. 먼저 정부의 수출지원사업 참여기업과 글로벌CEO·퓨처스클럽 기업을 대상으로 수출 소요자금 연계를 위한 500억원 규모의 수출사업화자금을 신설했다. 인력양성 분야에서도 내일채움공제, 연수 등 인력지원사업 연계를 위한 인재육성형자금을 500억원으로 확대했다. 여기에 창업사관학교와 청년창업자금을 패키지형태로 연계하는 창업성공패키지 지원 전용자금 200억원도 새롭게 추가했다.
 
임채운 이사장은 "중소기업이 위기를 조기에 극복할 수 있는 기본 전제는 우수한 기술력과 시장성, 인적자원"이라며 "이 중에서도 가장 중요한 인력문제 해소를 위해, 우수인력을 적시에 기업과 매칭시키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임채운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이 올해 정책 등을 설명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중진공
 
정재훈 기자 skjj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재훈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