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철강·석탄 국영기업, 생산능력 2년 안에 10%↓
입력 : 2016-07-08 23:23:18 수정 : 2016-07-09 02:31:55
[뉴스토마토 장안나기자] 중국이 철강·석탄 국영기업들이 생산능력을 향후 2년 안에 10% 축소, 2020년까지 총 15%만큼 줄이는 방안을 추진한다. 내수감소와 장기간 가격하락의 이중고 속에 두 산업의 공급과잉 문제를 해소하는 데 적극 나서려는 것이다.  
 
중국 국유자산감독관리위원회(SASAC·국자위)는 지난 6월 말 선화그룹과 바오산철강, 우한철강을 비롯한 관할 철강·석탄 국영기업 25개사 대표들과 회동한 후 이같이 결정했다고 8일 밝혔다. 
 
이같은 계획대로라면 연간 철강 생산능력은 향후 3~5년 안에 1억~1억5000만톤, 석탄은 5억톤이 각각 줄어들게 된다. 
 
장안나 기자 aplusky215@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장안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