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업, 유가하락 반사 이익 '유효'-메리츠증권
입력 : 2016-04-08 08:47:52 수정 : 2016-04-08 08:48:15
[뉴스토마토 김보선기자] 메리츠종금증권은 8일 항공업종에 대해 국제 여객 수송은 증가세이지만, 화물 수송량 증가율은 정체 국면이라고 진단했다. 
 
여객 부문 성장과 국제유가 하락으로 인한 이익 개선이 기대된다는 점에서 항공업종은 '비중확대'하자는 의견이다. 종목별 투자의견은 대한항공(003490)아시아나항공(020560)은 '매수', 제주항공(089590)은 '보유'다. 
 
3월 인천공항 운항편수는 전년보다 7.4% 증가했고, 여객 수송은 6.8% 증가한 437만명을 기록했다. 화물 수송량은 전년대비 2.7% 감소한 23만톤이었다. 
 
김승철 메리츠종금증권(008560) 연구원은 "제트유가 하락으로 인해 이익 개선 가능성은 여전하다"고 평가했다.
 
김보선 기자 kbs726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김보선

시장을 보는 또 하나의 눈이 되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