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몽골 건설안전 최우수 현장상 수상
2015-03-03 10:00:27 2015-03-03 10:00:27
[뉴스토마토 문정우기자] 삼성물산(000830)은 몽골 샹그릴라 현장(Shangri-La Hotel Phase 2 PJT)이 몽골 노동부에서 주관하는 '2014년 몽골 건설안전 최우수 기여 현장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몽골 건설안전 최우수 기여 현장상은 몽골에서 공사하는 모든 현장을 대상으로 국가 안전검사기관의 점검을 통해 종합적인 평가를 하게 되며, 삼성물산은 전체 최고상인 최우수 현장상을 수상하게 됐다.
 
지난달 27일 열린 시상식에는 친조릭(S. Chinzorig) 몽골 노동부장관과 차관을 포함해 몽골지역 안전담당자 130여명이 참여했으며, 시상식 이후 삼성물산 샹그릴라 현장을 둘려보며 안전관리의 노하우를 공유했다.
 
친조릭 장관은 "샹그릴라 현장 안전관리 문화를 전체 몽골현장이 공유해 몽골 건설수준과 안전문화를 선진 수준으로 높이길 기대한다"며 "삼성물산이 높은 건설기술과 안전수준 전파에서 한걸음 더 나아가 몽골 건설기능인력 양성에도 기여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수 삼성물산 샹그릴라 현장소장은 "실제 몽골정부에서는 몇 차례에 걸쳐 몽골 건설사의 샹그릴라 현장방문을 요청할 정도로 삼성물산의 안전문화 노하우에 관심이 많다"며 "앞으로도 우리 현장과 파트너사, 협력업체, 지역 안전문화가 정착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삼성물산 샹그릴라 현장은 몽골 울란바토르 대사관 밀집지역에 지상 34층 레지던스를 비롯해 24층 오피스, 5층 규모의 극장 및 상업시설을 건설하는 복합개발공사다. 오는 2016년 공사가 완공되면 몽골 최고 높이의 건축물이 될 전망이다.
 
◇삼성물산 샹그릴라 현장은 지난달 27일 몽골 건설안전의 모범사례로 2014 몽골 건설안전 최우수 기여 현장상을 수상했다. (자료제공=삼성물산)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